진로적성

교육부, '대학 창업유망팀 300 출정식' 개최

창업 관련 다양한 문화 행사·공연 개최…이준식 부총리, 인증서 수여

교육부는 24일 오후 1시 서울 서초구 aT센터에서 '2016년 대학 창업유망팀 300 출정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창업유망팀 300'은 정부가 선발한 대학 내 유명한 학생 창업팀 300개를 의미한다. 앞서 교육부는 지난 4월 한국연구재단,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 산학협력중개센터 등과 협력해 온·오프라인 심사를 통해 우수 창업동아리 300팀을 선발한 바 있다.

교육부는 창업교육, 멘토링, 기술 및 시제품 제작 등을 지원해 성장 단계별로 집중 육성하고 실제 사업화까지 유도하겠다는 방침이다.

이번 출정식은 300개 팀들을 격려하고자 열린 행사다. 창업과 관련한 다양한 문화 행사와 공연이 열린다. 이준식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인증서를 수여하고 축하 퍼레이드 등도 진행된다.

또 300팀 가운데 우수팀 10팀은 교육부·미래창조과학부·국방부·중소기업청 등 범부처 통합 창업경진 대회인 '도전 K-스타트업 2016' 본선 진출 기회를 얻게 된다.

이 부총리는 "대학 시절 창업에 대한 도전은 미래에 대한 두려움을 이겨내고 더 큰 세계로 나아가려는 청년들의 날개짓"이라며 "앞으로 대학 및 관계기관들과 협업해 학생들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